대한자동차경주협회, 세계적 스타 출동하는 '교통안전' 캠페인 실시

기사입력 | 2017-07-25 16:58

F1 월드 챔피언 출신 페르난도 알론소가 등장하는 'Action For Road Safety' 캠페인


세계적 스포츠 스타와 문화예술계 인사가 홍보대사로 참여한 글로벌 교통안전 캠페인이 국내에서도 전개된다.

F1(포뮬러 원) 월드 챔피언 출신인 페르난도 알론소와 니코 로즈버그, 축구선수 앙투안 그리즈만, 테니스 선수 나파엘 나달, 가수 퍼렐 윌리엄스, 영화배우 양자경 등 지구촌 곳곳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대형스타들이 그 주인공이다. 제이씨데코코리아(JCDecaux Korea)와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는 이달부터 오는 9월말까지 3개월간 서울시내 버스정류장 미디어면을 활용해 이들이 출연하는 비영리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키로 했다.

이번 캠페인은 국제자동차연맹(FIA)이 UN과 함께 하는 '액션 포 로드 세이프티(Action For Road Safety)'의 일환으로 전세계 30개국에서 동시에 펼쳐지고 있다. 전세계에서 하루에만 3500명이 교통사고로 사망하는 실정을 개선하자는 이번 캠페인의 취지에 공감한 유명인사들이 앞다투어 홍보대사로 나섰다.

이들 6명의 스타 외에도 하일레 게브리셀라시에, 요한 블레이크, 웨이드 반 니커스 등 올림픽 육상 금메달리스트 3인, 모토 GP 챔피언 마르크 마르케스, F1 레이서 펠리페 마사, 파리 시장 안 이달고, 장애인 올림픽 멀리뛰기 금메달 수상자 바네사 로우 등 모두 13인의 유명인이 참여했다. 이들 스타들은 음주운전 방지, 운전 중 문자 발송 금지, 안전띠 착용 등 각자 하나의 교통안전 실천 메시지를 전달하며 포스터와 영상 편지 등의 형식으로 안전 운전을 호소했다. 국내에서도 서울시내 주요 버스 쉘터에서 오는 9월까지 이들 스타들이 전하는 메시지 포스터를 만날 수 있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는 교통안전 의식 확산을 위해 이번 버스 광고 캠페인과 더불어 SK텔레콤, 동부화재, BMW그룹코리아, 넥센타이어, 홍선생미술 등과 함께 하는 대규모 모바일 안전운전 경진 대회를 8월말 개최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프랑스에 본사를 둔 제이씨데코는 해마다 4조원이 넘는 매출을 올리는 세계 1위 아웃도어 미디어 기업으로, 한국에서는 서울시내 주요 18개 주요도로 전역에 중앙차로 버스 및 택시 쉘터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을 위해서도 광고 공간을 3개월간 할애하는 등 공익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고 있다.
남정석 기자 bluesky@sportschosun.com

마감직전토토 국내 유일 실시간 현장정보 무료 제공 이벤트 실시! 스포츠조선 바로가기스포츠조선 페이스북]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날개없는 선풍기, 골바람 기술! 온몸이 으스스~

홍석천 “김정민, 꽃뱀 아냐…진심이었다”

서민 “전 부인이 고자라고 소문내…”

소지섭 “훈도시만 착용…다 보여줬다”

최홍림 “윤정,이혼할 듯” 적중률 0% 예언

민진당 의원·보좌관, 불륜 현장 포착

'향수샤워젤' 8,900원 72%할인 '3일간만' 악마의 유혹~

'비거리' 최대! 믿고 치는'드라이버' 전세계 최저가! 15자루 한정!

얼음골 같은 찬바람, 보랄냉풍기, 진짜 시원해!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