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대규모 데이터센터용 '8TB NF1 SSD' 선보여

기사입력 | 2018-06-21 15:45

삼성전자가 초소형 스토리지 규격(NGSFF) 기반의 '8TB NF1 NVMe SSD'를 업계 최초로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NGSFF는 서버 시스템의 공간 활용도를 2배 이상 높일 수 있도록 만든 새로운 초소형 SSD 규격으로 2018년 10월 JEDEC(국제 반도체 표준 협의 기구)에서 표준화 승인을 완료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2013년 512GB M.2 NVMe SSD 양산으로 울트라 슬림 노트북 시장을 석권한데 이어 '8TB NF1 NVMe SSD'의 본격 양산을 통해 데이터 분석·클라우드 서비스 관련 차세대 대규모 데이터센터·엔터프라이즈 시장의 초고용량화를 가속화하게 됐다.

삼성전자는 지난 1월 2018 CES 혁신상을 수상한 이 제품에는 4세대 256Gb 3bit V낸드를 16단으로 적층한 512GB 패키지 16개가 탑재, 초소형 스토리지 규격(NGSFF)으로 역대 최대 용량인 8TB를 구현한 바 있다.

8TB NF1 NVMe SSD(11cm x 3.05cm)는 울트라 슬림 노트북과 모바일 서버 등에서 폭넓게 사용되는 M.2 SSD(11cm x 2.2cm)보다 용량을 2배 이상 높인 제품이다.

기존 2.5인치 SSD로 구성된 시스템을 '8TB NF1 NVMe SSD'로 대체하면 동일 시스템 공간에서 저장용량을 3배로 높일 수 있어 최신 랙서버(2U)에 576TB의 메모리를 탑재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제품에 플래그십 스마트폰 용량의 2배인 12GB LPDDR4 모바일 D램을 탑재해 대용량 데이터 처리에 적합한 초고속·초절전 솔루션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새로운 NVMe 규격인 NF1 SSD 출시로시장 규모가 지속 확대되는 데이터센터의 투자 효율을 높이는데 기여하게 됐다"며 "향후 속도와 용량을 높인 라인업을 한발 앞서 출시해 차세대 데이터센터와 엔터프라이즈 시장의 초고용량화 트렌드를 지속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스포츠조선 바로가기스포츠조선 페이스북]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격 반값세일! '골프클럽 풀세트' 13구성 캐디백까지 몽땅!

모델 살인사건…훼손된 시신으로 발견

남태현 “공연 중 팬과 리얼 스킨십”

“박지성 재력, 300억~500억 원 사이…”

“송종국·박잎선, 촬영 때부터 이상 기운…”

밭일하던 여성, 7m뱀 뱃속서 숨진채 발견

성인남성 '전립선건강' 알약 하나로 한번에 극복

선풍기의 '5배' 파워! 더위를 한방에 날려~

'풋조이 골프화' 구매시 '거리측정기' 공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